확대 l 축소

시흥시 정왕본동, 사랑의 생필품박스 후원받아 나눔 선행


정왕본동 행정복지센터는 지난 13일 하나님의 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로부터 추석을 맞아 관내 어려운 분들을 위해 써 달라며 생필품박스 20상자(100만 원 상당)를 기탁받았다.

하나님의 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는 이번 후원뿐 아니라 감염병 특별재난지역이었던 대구에 보건용 마스크 3만 매 전달,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2억 3천만 원을 기탁하는 등 코로나19 방역 및 취약계층의 생활지원을 위해 적극적인 나눔과 봉사를 실천하고 있다.

하나님의 교회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소득 감소, 일자리 상실 등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이 급증하고 있다. 누구도 외롭지 않길 바라는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고자 올 추석에도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해 정성을 모았다.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어려운 분들을 돕기 위한 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오을근 정왕본동장은 하나님의 교회에 기부천사 후원증서를 전달하면서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임에도 추석을 맞아 소외된 이웃을 위해 후원해 주신 하나님의 교회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관내 어려운 이웃과 함께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하는 등 더불어 행복한 정왕본동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전달받은 생필품 박스는 상자당 5만원 상당의 라면, 참치캔 및 곰탕 등의 각종 레토르트 식품으로 구성돼 있다. 한부모가구, 독거노인 등 관내 취약계층 20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